No.5 Issue 12_장출혈성대장균감염증
File :
작성자 : 관리자 2020-06-26

- 장출혈성대장균감염병 집단발생

- 여름철 수인성 식품매개성 질환 예방수칙 철저히 준수 당부


임상 증상 및 역학적 연관성을 확인하여 주시고, 의심환자의 경우 즉시 관할 보건소로 신고하며, 장출혈성대장균감염증 예방수칙을 준수하도록 당부드립니다.


경기도 안산시 소재 유치원에서 6월 18일 장출혈성대장균감염병 환자가 확인된 후 6월 25일 기준 총 46명의 환자가 보고되었습니다. 한편 제주시 소재 어린이집에서도 5월 중순부터 6월 10일까지 총 8명의 환자가(6명의 원아, 2명의 확진 원아 가족) 보고된 바 있습니다. 




국내뉴스2_2.jpg

최근 4년간 (‘17~’20년) 월별 장출혈성대장균감염증 발생 현황* >

* 환자, 의사환자, 병원체 보유자 포함


장출혈성대장균 감염증은 제대로 익히지 않은 소고기나 오염된 식품이나 물 등을 통해 감염되며, 감염 시 심한 경련성 복통, 오심, 구토, 미열 등과 설사가 동반되고, 설사는 수양성에서 혈성 설사까지 다양한 양상을 보입니다. 증상은 5~7일 이내 대체로 호전되지만 용혈성요독증후군 등 합병증이 나타날 경우 사망할 수도 있습니다.  


장출혈성대장균 감염증 예방을 위해서는 손씻기 등 위생 수칙을 준수하고, 소고기는 충분히 익혀 먹는 등 안전한 음식물을 섭취해야 합니다. 아울러, 조리도구를 구분하여 사용하고, 설사 등의 증상이 있는 경우 음식을 조리하지 않는 등 조리 시 위생수칙을 준수해야 합니다. 


의심환자 진료시 신속히 확진 검사를 실시하고, 동일 집단에서의 발생이 의심되는 경우 반드시 관할 보건소로 신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. 


☞  장출혈성대장균감염증 질병개요 바로가기